default_setNet1_2

최호 국민의힘 평택시장 후보 “삶의 질 높여 살기 좋은 평택 만들 것”

기사승인 2022.05.18  

공유
default_news_ad1

5월 19일 출정식, 평택시민이 시장이 되는 시대 열 것 포부

유의동·김선기·공재광 연대, 평택 발전 위한 정권 교체 강조

 

   
 

최호 국민의힘 평택시장선거 후보가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된 지난 5월 19일 평택역 오거리에서 합동출정식을 열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최호 후보는 “국민의힘이 대한민국의 중심도시 평택의 시민을 섬길 것”이라며, “문화, 예술, 교육 등 삶의 질을 높여 살기 좋은 평택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오늘 함께한 김선기, 공재광 전 시장, 유의동 국회의원과 함께 평택의 미래를 그리겠다”며, 국민의힘 평택시장선거에 도전했던 당내 다른 후보들과도 연대해 평택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또한 최호 후보는 시민이 중심이 되는 평택시를 만들겠다고 강조하며 “새로운 시대의 소망은 평택시민이 참여하고 의사 결정하는, 평택시민이 시장이 되는 시대가 열리게 될 것”이라면서, “내가 직접 참여하고 내가 그리는 평택시, 내 자식의 미래를 결정짓는 평택시에 여러분의 동참을 간곡하게 호소한다”고 말했다.

이날 출정식에 참여한 유의동 국회의원과 김선기, 공재광 전 시장은 평택 발전을 위해서는 지방권력을 교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재광 전 평택시장은 “평택을 바꾸기 위해서는 최호가 반드시 필요하다. 최호를 통해서만이 평택 발전을 이룰 수 있다”며, “경기도는 김은혜 후보를, 평택에서는 최호 후보에게 반드시 선택해 주기를 바란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최호 후보 캠프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는 김선기 전 평택시장은 “최호 후보는 윤석열 대통령을 적극적으로 도와 정권 교체를 이루는 데 큰 역할을 한 분”이라며, “전임 시장으로서 새로운 시대에 들어선 평택에 가장 적합한 인물이 최호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유의동 국회의원은 “전임 시장 두 분이 최호를 지지하는 것 자체가 평택시를 완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하며, “이번 지방선거는 완전한 정권 교체를 이루기 위한 과정이다. 그동안 무한 성장의 가능성을 가진 평택을 무능한 평택시정으로 망쳐놓았기에 이번에 반드시 심판하고 정권교체를 이뤄야 한다. 최호 후보는 김선기, 공재광, 유의동과 함께 밝은 평택의 미래를 만들어 나갈 수 있는 인물”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평택역 오거리에서 열린 이날 출정식에는 최호 후보와 유의동 국회의원, 김선기, 공재광 전 평택시장을 비롯해 평택지역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국민의힘 출마자가 전원 참석했다.

최호 후보는 같은 날 평택역 오거리 이외에도 안중시장 삼거리 일대와 송탄출장소 앞에서 출정식을 진행했다.

 

   


 

   
 

허훈 기자 ptsisa_hoon@daum.net

<저작권자 © 평택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