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농민기본법’ 제정하라” 트랙터 행진

기사승인 2021.11.17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농민회총연맹 경기도연맹이 ‘농민기본법’ 제정을 촉구하는 트랙터 행진을 시작했다.

경기도연맹은 11월 16일 평택시청 앞에서 트랙터 두 대와 트럭 열 대를 세워놓고 ‘농민총궐기 성사를 위한 트랙터투쟁’을 진행했다.

이날 집회는 오전 8시 30분 안성시청에서 출정식을 열고, 수원시 권선동 마중공원으로 향하는 도중 경유지인 평택시청 앞에서 진행됐다.

이들은 통계청 집계 결과 작년보다 쌀 생산이 10% 이상 늘었음에도 쌀값 폭락을 막기 위한 쌀 시장 격리조치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정부가 물가 안정을 위해 농민의 희생을 강요했다는 주장이다.

이들은 마지막으로 ▲쌀값하락 기재부 자폭하라 ▲농림부도 자폭하라 ▲농민기본법 제정하라 등 구호를 외치며 집회를 마무리했다.

 

   
 

허훈 기자 ptsisa_hoon@daum.net

<저작권자 © 평택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