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사람들-우흥덕 평택시청 주무관

기사승인 2021.07.07  

공유
default_news_ad1

공무원 노조활동으로 해임 16년 만에 복직

 

   
 

우흥덕 평택시 주무관이 지난 6월 29일 해임된 지 16년 만에 복직돼 평택시청에 첫 출근을 했다.

우흥덕 주무관은 2005년 1월 4일 공무원 노동조합 활동을 이유로 해임됐으나, 2021년 4월 13일 ‘공무원 노동조합 관련 해직공무원 등의 복직 등에 관한 특별법’이 시행됨에 따라 명예회복과 함께 복직이 가능해졌다.

특별법은 2002년 2월 23일부터 2018년 3월 25일까지 공무원 노동조합 활동 관련으로 파면·해임·징계처분을 받은 공무원의 복직과 명예회복을 위해 지난 2021년 4월 13일부터 시행됐다.

평택시는 특별법에 따라 본인 신청과 인사위원회 심의 등 절차를 거쳐 복직을 결정하고. 복직 후 특별법에서 정한 경력을 모두 인정해 우흥덕 주무관을 복직과 동시에 7급에서 6급으로 승진 임용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이날 임용장을 직접 수여하며 “남은 공직 생활 기간 동안 시민을 위해 봉사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우흥덕 평택시 주무관은 “전체 해직기간 경력이 인정되지 않아 아쉬운 부분이 있지만 복직하게 되어 기쁘다”며, “남은 공직기간 동안 시민의 봉사자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봄 기자 foxant@hanmail.net

<저작권자 © 평택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